Skip to content
명랑해보이는친구 11.06.25 18:08 (*.48.37.160)
Views 35971 Votes 0 Comment 11


[ 2011 / 6 / 4주차 ]

제 10회 뮤지션 Within Temptation



Within+Temptation+WT.jpg


Within Temptation은 1996년에 보컬  Sharon Del Adel과 기타리스트 Robert Westholt에 의해서 만들어진 네덜란드의 심포닉 메탈 밴드이다.

고딕 메탈의 대표적인 밴드로써 알려지고 있고 Mother Earth 이후의 웅장하고 팝적인 성향덕에 리스너들 사이에서 장르에 대한 여러가지 의견이 분분하기도 하지만... 사실 고딕 메탈이라고 볼 수 있는건 첫번째 앨범인 "Enter"까지라고 한다.

인터뷰에 따르면 Sharon은 자신들의 음악을 심포닉 락에 민속음악, 영화 사운드 트랙과 아주 약간의 메탈 음악에 영향을 받은, 굉장히 시네마틱하고 스토리 텔링적인 음악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이후에 3VOOR12와의 인터뷰에서 그녀는 "우리가 연주 하는 음악은 심포닉 락에 가깝다고 생각합니다. 제 생각에 우리는 고딕메탈 밴드가 아닙니다"라고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일단 본인들이 웅장하고 시네마틱한 음악을 추구한다고 말할 정도면, 리스너들이 어떤 장르로 규정짓건 WT의 후기 음악은 적어도 밴드 입장에선 굉장히 성공적이라고 생각된다.





멤버

Sharon den Adel – Lead vocals (1996–present)
Robert Westerholt – Rhythm guitar, Grunts (1996–present)
Jeroen van Veen – Bass guitar (1996–present)
Ruud Adrianus Jolie – Lead guitar (2001–present)
Martijn Spierenburg – Keyboards (2001–present)
Mike Coolen – Drums (2011–present)



이전 멤버

Michiel Papenhove – Lead guitar (1996–2001)
Jelle Bakker – Lead guitar (2001)
Martijn Westerholt – Keyboards (1996–2001) <- 위딘이랑 비슷한 밴드인 Delain를 만듬
Dennis Leeflang – Drums (1996)
Richard Willemse – Drums (1996)
Ivar de Graaf – Drums (1996–1998, 1999–2001)
Marius van Pyreen – Drums (1998)
Ciro Palma – Drums (1998–1999)
Stephen van Haestregt – Drums (2002–2010)





앨범
색깔 넣어놓은건 그냥 개인적인 선호도이니 참고만 하길 ㅎㅎ


1집 Enter (1997)
220px-WT_-_Enter_albumcover.jpg
1. "Restless"
2. "Enter"
3. "Pearls of Light"
4. "Deep Within"
5. "Gatekeeper"
6. "Grace"
7. "Blooded"
8. "Candles"

WT의 데뷔앨범.
후기작들과는 다른 순수한 고딕메탈 앨범이지만 후기작 만큼 화려하진 않아도 나름 웅장한 음악을 하려는 의도가 보인다.
후기작으로 접한 팬들에겐 아예 잊혀진다고도 하는 안습한 앨범이지만, 오히려 이때의 모습이 더 좋다는 팬들도 있다.



2집 Mother Earth (2000)
220px-Mother_earth.jpg
1. "Mother Earth"
2. "Ice Queen"
3. "Our Farewell"
4. "Caged"
5. "The Promise"
6. "Never-Ending Story"
7. "Deceiver of Fools"
8. "Intro" (instrumental)
9. "Dark Wings"
10. "In Perfect Harmony"


고딕메탈을 버리고 웅장하고 시네마틱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준 첫번째 앨범.
수록곡인 Ice Queen으로 대중적인 인기를 사로잡는 등, WT가 본격적인 인기를 끌기 시작한 시점이기도 하다.
당시에 밴드 멤버들이 빠져있던 영화 "브레이브 하트"의 사운드 트랙과 켈틱 민속음악에 많은 영향을 받았다고 한다.

성공적인 인기에 더불어 Mother Earth의 투어 장면을 담은 DVD도 나왔다.
뱀발이지만, 이 DVD의 Our Farewell에서 샤론과 듀엣을 하던 사람이 바로 Nightwish의 Tarja라는 말이 있지만, 사실은 Gea Gijsbertsen이라는 네덜란드의 오페라 싱어이다.



3집 The Silent Force (2004)
220px-Withintemptation-silentforce.jpg

1. "Intro"
2. "See Who I Am"
3. "Jillian (I'd Give My Heart)"
4. "Stand My Ground"
5. "Pale"
6. "Forsaken"
7. "Angels"
8. "Memories"
9. "Aquarius"
10. "It's the Fear"
11. "Somewhere"


위딘의 파워 오브 대중적인 인기가 절정을 달렸던 앨범.
그와 더불어 웅장함과 비장함도 절정을 달렸지만 이 덕에 쉽게 질린다는 의견도 있고... 판단은 개인의 몫.
네덜란드의 작가였던 Louis Couperus의 동명의 저서에서 앨범 타이틀 및 컨셉, 아니면 적어도 곡명을 따왔다고 한다.

개인적으로 샤론의 목소리가 가장 아름답게 느껴진 시기가 이때라고 생각한다.

이 앨범의 수곡록인 "Forsaken"이 워크래프트3 : 프로즌 쓰론에서 자유의지를 되찾은 실바나스 윈드러너의 연설을 바탕으로 만든 곡이라는 소문이 국내에 사실인 양 퍼진덕에 그와 관련된 팬무비도 나오고 WOW를 플레이하는 언데드 유저들이 많이 좋아하지만 사실은... 다음 링크 참조. http://www.angelhalowiki.com/r1/wiki.php/Forsaken



4집 The Heart of Everything (2007)
220px-Within_Temptation_-_The_Heart_of_Everything_(2007).jpg

1. "The Howling"
2. "What Have You Done" (featuring Keith Caputo)
3. "Frozen"
4. "Our Solemn Hour"
5. "The Heart of Everything"
6. "Hand of Sorrow"
7. "The Cross"
8. "Final Destination"
9. "All I Need"
10. "The Truth Beneath the Rose"
11. "Forgiven"

전작 The Silent Force와 비슷한 노선을 걸음과 동시에 팝적인 면이 더욱 강해졌다.
첫번째 싱글인 The Howling은 네덜란드의 MMORPG인 "스펠본 연대기"의 트레일러용 사운드 트랙으로 쓰이며 나름 반응이 좋았다.
그러나 "What Have You Done Now?"는 에반에센스의 Bring Me To Life를 벤치마킹 한거냐며 인기를 끈 많큼 많이 까이기도 했다.
개인적으론 노래가 좋은건 좋고 아닌건 별로라서 곡단위로 듣는 앨범.



5집 The Unforgiving (2011)
220px-Album-cover.jpg

1."Why Not Me"
2."Shot in the Dark"
3."In the Middle of the Night"
4."Faster"
5."Fire and Ice"
6."Iron"
7."Where Is the Edge"
8."Sinéad"
9."Lost"
10."Murder"
11."A Demon's Fate"
12."Stairway to the Skies"

이때까지의 위딘을 기억하던 팬들에게 충공그깽을 선사한 앨범.
자신들의 트레이드 마크인 웅장함을 상당히 쳐낸 대신에 더욱 강렬하고 롹롹롹롹스러워졌다.
샤론의 보컬도 대부분 진성을 사용하고...
그래픽 노블인 The Unforgiving을 컨셉으로 잡은 앨범이며, 밴드 멤버들이 어린 시절 만화를 보면서 느낀 감정등을 살려 복고적이고 락 앤 롤 스러운 시도를 하려했다고 한다.

이런 급 쇼킹한 변화덕에 실망했다는 팬도 많지만, 그 반면에 드디어 이 밴드가 좋아졌다던지 WT의 최고의 명반이라고 불러도 된다던지 호불호가 확연히 갈린다.
개인적으론 Faster <- 요거 나왔을땐 정말 실망해서 별 기대도 안 하고 있어서 그런건지 정말 만족스럽게 들은 앨범.



공식 홈페이지 : http://www.within-temptation.com/
Within Temptation YouTube 채널 : http://www.youtube.com/user/wtofficial

나도 유튜브 영상을 링크해볼까 했는데 위딘 영상이나 음악은 소속사에서 관리하는지 바로바로 짤리더라... 게다가 본인들이 올린 뮤비 몇개는 아예 못퍼가게 해놓기도 하고 ㅠㅠ

  • ㅁㅇㄴ 11.06.27 00:44 (*.238.9.210)

    within temptation RIP..

  • ㅂㅇㅂㅇ 11.06.29 00:06 (*.238.9.210)

    고인 템테이션

  • 명랑해보이는친구 11.06.29 11:18 (*.48.40.201)

    신보가 어지간히 맘에 안들었나보네 ㅋㅋ 비슷한 리플을 몇일 간격으로 올린걸 보면 ㅋㅋ

  • LIMPBIZKIT 11.07.03 19:26 (*.148.55.139)

    포세이큰 존나 언데드유저부심으로 듣고 다녔는데 아니었네........

  • 명랑해보이는친구 11.08.12 10:31 (*.48.37.160)

    난 어디서 저 노래 와우 관련 아니라고 했다가 좆도 모르는게 잘난척 하지 말라고 욕먹었음 ㅠㅠ

  • 사과한박스 11.07.09 02:19 (*.238.247.206)

    난 솔까 신보가 최고라고 생각한다 ㅋ 기존앨범들은 좀 촌스런 감이 있었는데 갑자기 세련되짐ㅋ

  • 명랑해보이는친구 11.08.12 10:32 (*.48.37.160)

    난 기존앨범도 좋긴 한데 4집이 좀 시망스러웠음... 신보 스타일이 레알 많이 변하긴 했는데 위딘 앨범 안질리고 여러번 반복해서 들어본건 신보가 처음임 ㅋㅋㅋ

  • 11414 11.08.12 00:31 (*.35.239.239)

    나도 2,3,5집 광팬이다. 신보 존나 끝내주지 않았냐? 음원으로 공개한게 똥병신이라 그랬지, 엘범을 뚜껑 열어보니 이거 진짜 존나끝내준다. 메탈이 무슨 트루따지고 하고 지랄나발헬렐레해도 이건 존나 짱이었다

  • 명랑해보이는친구 11.08.12 10:33 (*.48.37.160)

    음원으로 공개한게 똥병신이라 그랬지22222222222222

    Faster듣고 "위딘 이러지마 ㅠㅠ" 이랬었는데 시밤 뚜껑 열어보니 나머지 곡들 다 좋던데? ㅋㅋㅋㅋㅋ

  • queard 12.04.25 21:37 (*.134.217.119)

    이건 고딕이 아니라 그냥 팝인듯

  • 12.07.31 01:23 (*.163.231.118)
    마더어쓰 김경호가 커버한 내용도 넣으면 좋을듯ㅋㅋ
    근데 4집의 All I Need는 진짜 노답..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Votes
Notice ※ 이번달이 메갤 호스팅 만료 기간 달이네. 앞으로의 메갤과 메갤 유지 및 후원에 관해 [7] Bera 19.11.15 256 3
Notice 글에 유튜브 영상 올리는 방법!!!!! 자세한 설명글!!!!!! (태그 소스 적용시키는 방법) [12] file Bera 19.02.04 1352 11
Notice ※ 메갤 주요 공지 통합 모음. [2] Bera 18.11.07 1745 0
Notice ※ 1월의 후원자 목록 및 후원 내역 (01/31 21:20 업데이트) [27] file Bera 18.11.06 2503 7
Notice ※ 오늘부터 메탈 갤러리도 후원을 받고자 합니다. (후원 방식과 내용에 대한 소개) [13] file Bera 18.11.06 3675 11
71538 !!!!!!!!!!!!뭐니!!!!!!!!!!!하여튼 ㅇㅇ 19.01.19 22 0
71537 !!!!!!!!!!!!바씨드위 [3] WeirdSoup 17.05.05 136 0
71536 !!으어어어어어어 나타샤 18.05.03 60 0
71535 "The Top 10 List" 에서 팬들이 선정한 역대 최고의 메탈 보컬리스트 [2] file ㅇㄳ 14.12.07 546 0
71534 "객관적으로 좋다"라는게 있을 수 있나? [37] 납중독귀머거리 12.01.18 806 0
71533 "그녀의 집사" 작가님 !!!!!! 우리 은랑이좀 제발 살려주세여!!! 은랑아 ㅠㅠ 롸하아아아!!!!!!!!!!! [18] 예비역 해병장교 김종찬 15.07.17 392 0
71532 "기붕은 메갤의 웬수"라는 표현이 의미하는 바는 무엇인가? [4] file ㅇㅁㅌ 12.09.15 832 0
71531 "넥스트 - 해에게서 소년에게"를 망치다. [6] file Time7Portal 11.11.29 693 0
71530 "락"에 관해서 [4] shortlj 12.10.19 754 0
71529 "먹고 사는 걱정 덜어주세요" [1] file 김양철 14.10.14 378 0
71528 "메갤 계엄령" 메갤 운영 및 이용 방해행위로 간주, 차단함. [3] 운영자 14.12.19 354 0
71527 "메탈" 이라는 장르가 사실은 범위가 존나 넓은 거 아님? [19] ㅇㅇ 14.09.17 492 0
71526 "박고 싶다 탁탁탁" 이거 대체 무슨 키워드냐? [1] file WeirdSoup 15.07.02 401 0
71525 "부엉이와 밤의 왕"이라는 소설 읽어본 사람 있냐? [3] WeirdSoup 15.04.15 171 0
71524 "술이 웬수"라는 표현이 의미하는 바는 무엇인가? [6] 나는 기븐이다 12.09.15 800 0
71523 "쎅쓰하기로 했다" 제재 들어간다 [5] 운영자 15.03.16 220 0
71522 "쓸 곳도 없고 쓸모도 없는 정액. 3억개 중에 합격품이 하나도 없는 샘플"이라고까지 써줬는데 글을 주의깊게들 안 보네. [51] ㅇㅇ 15.01.26 334 0
71521 "아이돌"="아이들" 로 된걸 보면 극혐 14.07.09 592 0
71520 "어니언뮤직" 으로부터의 명예훼손/모욕적 게시글 삭제 요청에 의한 삭제 안내 운영자 15.08.31 626 0
71519 "에잇! 열화와 같은 성원에 힘입어 탈퇴 안합니다!"  질문한다. [2] 노? 13.10.12 1343 0
71518 "에잇! 열화와 같은 성원에 힘입어" 이거 무슨드립이냐? [3] 궁금 13.06.12 1067 0
71517 "여성환자는 청진기 대지 말고 무조건 검사 보내".gisa [21] ㅋㅋㅋ 14.08.04 725 0
71516 "여의도 순복음교회"로부터의 명예훼손 게시물 삭제 요청에 의한 삭제 안내 [18] 운영자 15.06.24 1128 0
71515 "오딘-Oathean" 6집 제작 및 월드투어! [4] 맥주꽝 14.03.16 2365 0
71514 "으아아아아" 일발장전 한다 실시!! (후주) [1] file ㅇㅇ 15.12.16 1003 0
List
Prev 1 2 3 4 5 6 7 8 9 10 ... 2862 Next
/ 2862

최근 댓글

© 메탈 갤러리 / Contact: admin@metalgall.net # 이메일 접수 중단. 문의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각 게시물의 저작권은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Special Thanks to Time7Portal (Original Creator & Manager)

Requesting to the server, please wa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