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Rock훈 11.07.03 00:03 (*.209.100.163)
조회 13431 댓글 2

 영화 [폭력교실]로 ‘Rock around the Clock'이 히트 하던 그때 1955년 여름, 척베리가 데뷔곡 ’메이블린‘으로 인기의 가도를 달리던 시기였다.

그때 백인 가수 Pat Boone도 ‘Ain't that same'이라는 히트곡을 냈는데

팻 분의 노래는 흑인 블루스 가수 패츠 도미노의 곡을 리메이크한것이다

당시 백인 가수들은 숨겨진 흑인의 리듬 앤 블루스 곡을 리메이크하면 히트한다는 생각을 가지고있었는데 빌헤일 리가 부른 ‘Rock around the Clock'은 백인 작곡가 지미 드나이트와 막스 프리드먼이 만든 로커빌리였다

원래 컨트리 가수였던 빌헤일리는 50년대 초반부터 리듬 앤 블루스를 섞은 경쾌한 R&B 컨트리를 부르고있었는데 이것이

로큰롤의 초기 형태인 ‘로커빌리’였다.

 

그는 대중이 무엇을 원하는지 정확히 꿰뚫고 있어서 밝고 단순한 노래를 불렀다.

1950년대의 음악이 대부분 행복한 음악이었다는 사실은 기억해야 할 부분이다.

대중음악은 언제나 시대를 그대로 반영해 왔다.

 

빌 헤일리曰“50년대 음악은 슬프거나 무겁지 않았어요, 낙관적이고 단순했죠.

로큰롤은 그러한 바탕위에서 싹튼 것입니다. 젊은이들은 그 어느때보다 역동적이었어요 거기다가 내가 질러버린거죠.”

빌헤일리는 척 베리가 등장하기 전부터 이미 로커빌리 가수로 활동하고 있었다.

[척 베리는 그 당시 미용사였음]

그가 리듬앤 블루스를 본격적으로 도입한 곡은 50년에 발표한 ‘Crazy Man Crazy'였고

54년에는 흑인가수 조 터너의 곡을 각색한 ‘Shake Rattle & Roll'이 크게 히트했다.

빌헤일리는 그의 밴드 코메츠의 무대매너는 요란하기로 유명했는데,

어른들은 그렇게 오버액션하는 가수를 별로 좋아하지 않았다.

 

빌헤일리의 대한 기성세대의 반감은 곧 로큰롤의 대한 반감이었다.

어른들은 날뒤지도 않고 부드러운 프랭크 시나트라 같은 가수를 더 좋아했는데

그가 빌헤일리를 까는 발언을 했다

“로큰롤 가수들은 노래를 하는게 아니라 괴성을 지르는 것에 지나지 않습니다.

한 마디로 가수가 아닙니다. 소리만 지른다니깐요 시끄럽게말이야”

 

그런데 빌 헤일리의 인기는 그를 싫어했던 사람들 때문에 오히려 증가했는데

주지하다시피 로큰롤은 신세대의 음악이었다.

 

만약에 어른들이 빌헤일리나 엘비스 프레슬리를 아이들에게 해롭다고 비난하지 않았으면

그렇게 유명하지 않았을꺼란 말씀

예:70년대를 주름잡던 Kiss가 만약에 기독교와 어른들이 악마숭배다 뭐다 하면서 비난을 안했더라면 그냥 그저그런 메탈밴드였겠지

어른들이 비난할 수록 아이들은 로큰롤이라는 이름으로 더 뭉치기 시작하는데

사실 보수적인 미국의 기성세대들도 로큰롤이 처음 나왔을때 크게 걱정하지 않았다

이러한 논란속에서 빌헤일 리가 인터뷰를 자청했는데 인기의 정상에 있던 그 자신도 로큰롤의 생명력을 의심하고 있었던 것이다.

다음편은 엘비스 스프리스를 쓰것음

p.s 본 자료는 남무성 작 “Paint it Rock”를 참조하였습니다.

  • 하쿠나마타타 11.07.03 03:35 (*.243.228.251)
    음악의 발달과 신세대들은 참으로 떼어놀수 없는 관계라는것은 거의 어느 장르에서나 보여지는 듯
    그나저나 1950년대가 어땟더라 2차세계대전 이후 호황기?
  • Time7Portal 11.07.03 15:31 (*.168.0.1)

    오오 훈 덕분에 오늘도 부족한 지식까지 채워가는듯...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메탈 갤러리 이용수칙 & 안내사항 (16.02.25) 운영자 14.04.27 225751 0
공지 [공지] 이곳은 메탈 갤입니다. 메탈 관련 사진과 내용 그딴거 없어도 됩니다. [38] file Time7Portal 11.02.18 456994 0
1790 아... 아 맞아 어제가... [2] file Time7Portal 11.09.06 450 0
1789 드림시어터 신보중에 하나만 들어본소감 [3] 라잇 11.09.06 418 0
1788 드림 씨암탉 신보 들어본 소감 [2] ㅇㅇㅎㄱ 11.09.05 445 0
1787 ㄴㄹㄴㄹ가 떠날때 남긴 뭔가가 재생이 안돼요 [2] 놱시ㅓ 11.09.05 491 0
1786 아오 씨박 좆같은 AI같으니 2008 11.09.05 430 0
1785 아싸~ [2] 안젤라 고소우 11.09.05 382 0
1784 포탈아 이것좀 봐줘~ [2] 안젤라 고소우 11.09.05 411 0
1783 포탈아 이것좀 봐줘~ 안젤라 고소우 11.09.05 429 0
1782 끙 개강하니까 [1] lj 11.09.04 432 0
1781 칼럼하나 올려놓고 갑니다~ ^-^ file MetalStation 11.09.04 381 0
1780 제 마음속의 영원한 Best...완벽한 멜로딕데쓰메탈 !!! [5] file MetalStation 11.09.04 6397 0
1779 악셀 루디펠이 디오성님의 홀리다이버 발라드 버전으로 편곡한거 식인시체 11.09.04 529 0
1778 추석이 한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 [1] file MetalStation 11.09.04 467 0
1777 나르시스트가 되는 기분이다 KoRn 11.09.04 413 0
1776 와 우리나라에 이런 사건이 있었냐 ㄷㄷ [3] 식인시체 11.09.04 355 0
1775 드림씨어터 신보 라센반 예약할까 하고 있는데 으으.. [2] 사과한박스 11.09.04 508 0
1774 베놈 신보 떳구나... [4] Time7Portal 11.09.04 376 0
1773 대용량 첨부파일 100% 전송후 증발문제 개선. [1] Time7Portal 11.09.04 418 0
1772 모두들 안녕하셨나요 [1] Insomnium 11.09.04 436 0
1771 아놔 아까 편의점을 갓다왔는데 ㅋㅋㅋㅋ [1] Crash 11.09.04 471 0
1770 진짜 개빡친다 살심을 불러 일으키는 구나 [4] 식인시체 11.09.04 625 0
1769 적당한 때에 떠나는 사람이 아름답다. [6] ㄴㄹㄴㄹ 11.09.04 429 0
1768 근대 ㅎ카누나 저분누구임? 처음보는데 [4] file Crash 11.09.04 441 0
1767 Sebastian Bach & Doro Pesch 집 허리케인 아이린에 파손ㄷㄷ 식인시체 11.09.04 700 0
1766 잘자라... [3] Time7Portal 11.09.04 651 0
Board Pagination Prev 1 ... 1160 1161 1162 1163 1164 1165 1166 1167 1168 1169 ... 1236 Next
/ 1236

최근 댓글

© 메탈 갤러리 / Contact: admin@metalgall.net
(각 게시물의 저작권은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Special Thanks to Time7Portal (Original Creator & Mana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