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profile
체코경전차 19.03.18 02:31 (*.177.58.194)
Views 103 Votes 5 Comment 5

1. Feeble Screams From Forests Unknown (미지의 숲에서 들려오는 희미한 비명들)

Drifting

포류

In the Air

공중 속의 포류

Above a Cold Lake

차가운 호수 ~~## 위에는

Is a Soul

한 영혼이 있지

From an Early

보다 이르고

Better Age

좀 더 나은 시대에서 온 영혼

Grasping for

단단히 붙잡고 있지

A Mystic Thought

신비로운 생각을

In Vain...but Who's to Know

헛되지만... 누가 더 잘 알고 있을까

Further on Lies Eternal Search

영원한 탐색 속에 자리잡고 있는 것을,,,

For Theories to Lift the Gate

문을 열기 위한 이론들을 위해

Only Locks Are Made Stronger

오직 자물쇠들만이 더 강하게 만들어졌지

And More Keys Lost as Logic Fades

그리고 더 많은 열쇠들이, 마치 논리가 희미해지는 것처럼 사라졌어

In the Pool of Dreams the Water Darkens

꿈의 연못이 어두워 진다

For the Soul That's Tired of Search

탐색으로 지친 영혼들을 위해서

As Years Pass by

The Aura Drops

아우라가 사라져 가면서

세월이 흘러가는 것 처럼

As Less and Less

Feelings Touch

느낌의 감촉이

점점 적어지고 또 적어지네

Stupidity

어리석음이

Has Won too Much

너무 많이 이겨버렸어

The Hopeless Soul Keeps Mating

희망없는 영혼은 계속 교배를 하네

 

 

2. Ea, Lord of the Deeps (에아, 심해의 군주)

The Head is a Head of a Serpent

그 머리는 독사의 머리지

From its Nostrils Mucus Trickles...

그것의 콧구멍에서 점액이 흐르네...

The Ears Are those of a Basilisk

귀는 바실리스크의 그것과 같고

His Horns Are Twisted into three Curls

뿔들은 세번이나 곱슬곱슬 뒤틀려 감겨 있지

The Body is a Sun Fish, Full of Stars

몸뚱아리는 개복치 같은데, 별들로 가득 차있어

The Base of His Feet Are Claws

발 밑 바닥에는 날카로운 발톱들이 있지

His Name Is Sassu Wunnu

그의 이름은 '사수 운누'

A Sea Monster. A Form of Ea

바다의 괴물, 에아의 한 형태지

 

 

 

3. (Black) Spell of Destruction (파괴의 -검은- 주문)

Hear my Sword

내 검을 듣거라

...in the Making

of my Spell

....검과 함께 지금 마법의 주문을 읆는 중이지

Literally

문자 그대로 (주문이 이루어 지리라)

Damkuna, Iftraga

담쿠나, 이프트라가

Sheb Nigurepur, Dafast

쉐브 니구레푸르, 다파스트

The World's Tragedy, Is Served at My Feast

세계의 비극은 나의 향연에서 생겨난다네

 

 

 

4 . Channelling the Power of Souls Into a New God (새로운 신에게 영혼의 힘을 향하게 함)

Worship me

나를 경배하라...

 

 

 

 

 

5. War (전쟁)

This is War

이것이 전쟁이다!

I Lie Wounded on Wintery Ground

나는 상처입은 채 황량한 대지 위에 쓰러져 있다!

With Hundred of Corpses around

내 주변에는 수백 구의 시체들이 놓여져 있지!

Many Wounded Crawl Helplessly around

수 많은 부상자들이 무력하게

On the Blood Red Snowy Ground

눈 덮힌 벌판 위에 피를 흝뿌리며 기어다닌다!

War

전쟁!

Cries of the (ha, ha) Suffering Sound

고통으로 가득 찬 (크큭) 울부짖음들!

Cries for Help to All Their Dear Moms

울부짖으며 자기 엄마의 도움을 갈구하네

War

전쟁!

Many Hours of Music

수 시간 동안의 음악

Many Drops of Blood

수 없이 흘려진 피

Many Shiverings and Now I Am Dead

주체할 수 없이 몸을 떨면서, 나는 죽어가고 있다

And Still We Must Never Give up

하지만 우리는 결코 포기하지 않을 것이다

War

전쟁!

 

 

 

6. The Crying Orc (울부짖는 오크)

[Instrumental]

 

 

 

 

 

7. A Lost Forgotten Sad Spirit (잃어버린, 그리고 잊혀진 슬픈 영혼)​

The Fire in the Sky is Extinguished

하늘의 화염이 꺼졌고

Blue Waters no Longer Cry

푸른 바다는 더 이상 울지 않는다네

The Dancing of Trees Has Stopped

나무의 춤은 멈추었고

The Stream of Freshness from Cold Winds

차가운 바람이 가져다주는 신선한 흐름은

Exists no Longer

더 이상 존재하지 않네

The Rain Has Stopped to Drip

비는 내리는 것을 멈추었네

From the Sky

더 이상 하늘에서 비가 떨어지지 않네

Still Dripping Exists

떨어지는 것 중 여전히 존재하는 것은

From the Veins of a Nearly Dead Boy

거의 죽은 거나 마찬가지인 소년의 정맥에서 흐르는 피뿐이지

Once There Was Hatred

한때 여긴 증오심이 있었다

Once There Was Cold

한때 여긴 차가움이 있었지

Now

이제

There is Only

이곳엔 오직

A Dark Stone Tomb

어두운 암석 무덤뿐

With an Altar

제단이 있는 어두운 암석 무덤

An Altar which

그 제단은

Serves As a Bed

마치 침대처럼 기능하지

A Bed of Eternal Sleep

영원한 잠의 침대

The Dreams of the Human in Sleep

잠든 인간들의 꿈들은

Are Dreams of Relief

안도감을 주지

A Gate out of Hell

지옥의 문

Into the Void of Death

죽음의 공허 속으로 들어가는 지옥의 문

Yet Undisturbed

아직 그 누구도 건드리지 않은

The Human Sleep

인간의 잠

And One Day

그리고 어느 날

Will the Grave Be Unlocked

그 무덤은 풀려날 것이다

And the Soul

그리고 영혼은

Must Return to His World

반드시 그의 세계로 돌아가야 할 것이다

But This Time as

그러나 이 시간

A Lost Forgotten Sad Spirit

잃어버리고 잊혀진 슬픈 영혼과 같은 이 시간

Doomed

운명

To Haunt

괴로워할 운명

Endlessly

영원히 괴로워할 운명

 

 

 

 

8. My Journey to the Stars (별들로 향한 나의 여행)

I Immaterialize

나의 형체가 구체화되었고

And Slowly Drift

Into the Unknown

미지 속으로 서서히, 느리게 이동해갔다

With the Cold Winds with Soul

찬 바람과 함께, 영혼과 함께

The Wintery Plains Lie Untouched

황량한 평야는 그 누구도 손대지 않은 채 있네

I Ride on My Elements

나는 나의 분대를 이끌고

Towards the Stars Unseen

보이지 않는 별들을 향해 간다

A Quest

For Knowledge

In the

Astral

별들의 세계 속에서의

지식에의 탐구

Luminous

어둠 속에서 빛나며

Stench Intensifies

악취가 격렬해지네

As I

나는

Near a Spectral Sphere

공허한 천공 가까이에서

After a Hundred

Men's Lifetime

수백의 인간들의 삶이 끝날 동안

In Analyzing

분석을 한 후에야

I learn

알게되었다

To Consume

흡수할 것이다

The Sphere

천공의

Of Immense Power

어마어마한 힘을

And To

그리고 나서

Become Immortal

불멸자가 되리라

Darkness Hate and Winter

암흑, 증오, 그리고 겨울이

Rules the Earth when I Return

내가 돌아오면 지구를 지배할 것이다

War

전쟁이 일어날 것이다

Between Races

인종간의 전쟁이 일어날 것이다

A Goal Is Reached

도달해야할 목표는

Chaos, Hate

혼돈과 증오이다.

 

 

 

9. Dungeons of Darkness (암흑의 던전)

[Instrumental]

 

 

가사 출처: www.burzum.org/eng/discography/official/1992_burzum.shtml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Votes
Notice 글에 유튜브 영상 올리는 방법!!!!! 자세한 설명글!!!!!! (태그 소스 적용시키는 방법) [12] file Bera 19.02.04 1060 11
Notice ※ 메갤 주요 공지 통합 모음. [2] Bera 18.11.07 1465 0
Notice ※ 1월의 후원자 목록 및 후원 내역 (01/31 21:20 업데이트) [27] file Bera 18.11.06 2234 7
Notice ※ 오늘부터 메탈 갤러리도 후원을 받고자 합니다. (후원 방식과 내용에 대한 소개) [13] file Bera 18.11.06 3217 11
67383 슬립낫 [4] ㅇㅇ3 19.03.24 146 0
67382 빛이 나는 ㅇㅇ 19.03.24 25 0
67381 메탈갤 보다보면 [3] ㅇㅇ 19.03.24 150 1
67380 죄송한데 무슨일 하시는지 물어봐도 되요? ㅇㅇ 19.03.24 123 2
67379 공연보는데 [3] Kas1 19.03.24 125 1
67378 이것은 호박인가 이것은 고구마인가 ㅇㅇ 19.03.24 42 0
67377 국내 둠메탈 밴드 오필리아가 그렇게 좋은가? [14] ddd 19.03.24 336 4
67376 꿈 이라는 건 PPL 19.03.24 31 0
67375 쥑인다 PPL 19.03.24 29 0
67374 Nine inch nails 최강 라이브 [4] 승자 19.03.23 125 1
67373 내일 드뎌 갓 공연 열린다 file Bera 19.03.23 141 0
67372 오늘 사람 죽이는 꿈 꿨음 [5] file 체코경전차 19.03.23 186 1
67371 데프톤즈 진화의 시작 [7] 승자 19.03.23 144 3
67370 미셀 루피x다니엘 헤이먼 [4] ㅅㅇㅋㅍ 19.03.23 111 0
67369 Virtual Self - Ghost Voices [1] Bera 19.03.23 60 0
67368 당신은 ㅋㅋ 19.03.23 31 0
67367 반지의제왕 장르별 [6] file DeathlikeSilence 19.03.23 202 8
67366 메탈 밴드를 찾아봐라 [4] file 언제쥬금 19.03.23 179 0
67365 일욜이라 그런지 정전갤 열렸당... [1] Bera 19.03.23 81 1
67364 버민은 데스만 좋아함? [13] file 아치에너미 19.03.23 258 0
67363 컬트오브파이어가 조선ㅇ ㅔ 안오는 이유 [7] file 체코경전차 19.03.23 195 0
67362 여친한테 버줌 들려줘봤는데.. [1] file ㅇㅇ 19.03.23 198 0
67361 락이즈데드 [1] file ㅇㅇ 19.03.23 108 0
67360 뉴에이지 처음 들어보는데 되게 좋네 [2] dㅇㅇ 19.03.23 62 1
67359 개씨발 준나짜증나네 ㄱㅅ 19.03.23 36 0
List
Prev 1 ... 131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140 ... 2831 Next
/ 2831

주간 개념글

최근 댓글

© 메탈 갤러리 / Contact: admin@metalgall.net # 이메일 접수 중단. 문의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각 게시물의 저작권은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Special Thanks to Time7Portal (Original Creator & Manager)

Requesting to the server, please wa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