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17.06.19 00:49

이 해석은 어때?

유령사랑악보 17.06.19 00:49 (*.232.187.197)
조회 63 댓글 5

The deepest solace lies in understanding,

가장 깊은 위안이란 이해 속에 존재하니,

 

This ancient unseen stream,

이것은 오래토록 내려온 미지의 흐름,

 

A shudder before the beautiful

바로 아름다움 앞에서의 전율.

 

 

 

Awake, oceanborn

눈을 뜨는, 대양에서 태어난 생명

 

Behold this force

이 힘을 주시하라

 

Bring the outside in

외부 세계를 받아들이고서

 

Explode the self to epiphany

위대한 탄생을 위해 스스로를 폭발한다

 

The very core of life

생명의 진정한 핵심은

 

The soaring high of truth and light

진실과 광명으로 높이 날아오르는 것

 

The music of this awe

이 경외로움의 음악

 

Deep silence between the notes

선율 사이의 깊은 침묵

 

Deafens me with endless love

끝없는 사랑으로 내 귀를 먹먹하게 한다

 

This vagrant Island Earth

이 떠도는 섬인 지구는

 

A pilgrim shining bright

밝게 빛나는 순례자

 

We are shuddering before the beautiful

우리는 아름다움 앞에서 전율한다

 

Before the plentiful

풍요로움 앞에서

 

We, the voyagers

우리, 여행자들은!

 

 

Tales from the seas

바다에서 전해온 이야기

 

Cathedral of green

초록빛의 대성당

 

The very core of life

생명의 진정한 핵심은

 

The soaring high of truth and light

진실과 광명으로 높이 날아오르는 것

 

The music of this awe

이 경외로움의 음악

 

Deep silence between the notes

선율 사이의 깊은 침묵

 

Deafens me with endless love

끝없는 사랑으로 내 귀를 먹먹하게 한다

 

This vagrant Island Earth

이 떠도는 섬인 지구는

 

A pilgrim shining bright

밝게 빛나는 순례자

 

We are shuddering before the beautiful

우리는 아름다움 앞에서 전율한다

 

Before the plentiful

풍요로움 앞에서

 

We, the voyagers

우리, 여행자들은!

 

 

The unknown, the grand show, the choir of the stars

미지의 장대한 광경, 별들의 합창단

 

Interstellar theatre play, the nebulae curtain falls

성간(星間)의 상연, 성운(星雲)들의 폐막

 

Imagination, evolution, a species from the vale

창조, 진화, 그 골짜기에서 비롯된 종(種)

 

Walks in wonder in search of the source of the tale

이 이야기의 근원을 탐색하고자 경탄 속에서 걷는다!

 

 

The music of this awe

이 경외로움의 음악

 

Deep silence between the notes

선율 사이의 깊은 침묵

 

Deafens me with endless love

끝없는 사랑으로 내 귀를 먹먹하게 한다

 

This vagrant Island Earth

이 떠도는 섬인 지구는

 

A pilgrim shining bright

밝게 빛나는 순례자

 

We are shuddering before the beautiful

우리는 아름다움 앞에서 전율한다

 

Before the plentiful

풍요로움 앞에서

 

We, the voyagers

우리, 여행자들은!

 

 

The music of this awe

이 경외로움의 음악

 

Deep silence between the notes

선율 사이의 깊은 침묵

 

Deafens me with endless love

끝없는 사랑으로 내 귀를 먹먹하게 한다

 

This vagrant Island Earth

이 떠도는 섬인 지구는

 

A pilgrim shining bright

밝게 빛나는 순례자

 

We are shuddering before the beautiful

우리는 아름다움 앞에서 전율한다

 

Before the plentiful

풍요로움 앞에서

 

We, the voyagers

우리, 여행자들은!

 

 

The music of this awe

이 경외로움의 음악

 

Deep silence between the notes

선율 사이의 깊은 침묵

 

Deafens me with endless love

끝없는 사랑으로 내 귀를 먹먹하게 한다

 

This vagrant Island Earth

이 떠도는 섬인 지구는

 

A pilgrim shining bright

밝게 빛나는 순례자

 

We are shuddering before the beautiful

우리는 아름다움 앞에서 전율한다

 

Before the plentiful

풍요로움 앞에서

 

We, the voyagers

우리, 여행자들은!

 

 

-

 

 

맨 처음 Awake, Oceanborn 이 부분을

 

눈을 뜨거라, 바다에서 올라온 이들이여로 해석해도 되지 않으려나?

 

  • dalloyau 17.06.19 00:51 (*.177.49.74)
    나이트위시를 또...
  • 유령사랑악보 17.06.19 00:51 (*.232.187.197)
    갓이트위시를 찬양하라!!
  • 카류 17.06.19 00:51 (*.218.243.132)
    괜찮을거 같은데 뭔가 한자어로 깔끔히 한단어로 끝내야할거같다
    인간이 바다에서 올라왔다고하니 그쪽 전공용어인데 와닿는 단어가 있음 좋겠음
  • 유령사랑악보 17.06.19 00:53 (*.232.187.197)
    ㅇㅇㅇ 뭐든 눈을 뜨는, 대양에서 태어난 생명 이거보다 나으면 됨 ㅠ

    이 해석이 기존에 보던 해석보다 생명과 진화에 대한 경외심이 잘 드러나는 것 같아서 좋음 ㅋ
  • ㅈㄸ 17.06.19 07:22 (*.62.162.249)
    인나라, 생선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해외 IP 이용제한에 관한 안내 [6] 운영자 17.05.18 2873 0
공지 [공지] 메탈 갤러리 이용수칙/안내사항 (17.09.13) 운영자 14.04.27 230563 0
공지 ※ 오늘부터 정식으로 운영자가 된 Bera입니다 [50] Bera 17.09.13 7370 1
공지 [공지] 이곳은 메탈 갤입니다. 메탈 관련 사진과 내용 그딴거 없어도 됩니다. [48] file Time7Portal 11.02.18 465720 0
43912 하드록 메탈음악 듣는 건 여기가 한계인가보다 [4] ㅇㅇ 17.06.23 140 1
43911 히스토리 채널 프로그램들 재밌어 보이는데 [2] file Tulta 17.06.23 60 0
43910 뒤늦게 암내가 뭔지 알았다. [1] ㅇㅇ 17.06.23 71 0
43909 (고백) 옛날에 친구한테 했던 아주 나쁜 짓 한가지 고백한다 [13] WeirdSoup 17.06.23 169 0
43908 너희들 앨범 한장이라도 사냐? [9] 참나... 17.06.23 149 0
43907 인칸테이션 official guitar playthrough ㅗㅗㅗㅗㅗ 17.06.23 34 0
43906 조센 자영업자 적폐 1위 [6] ㅇㅇ 17.06.23 130 0
43905 스팀 할인 싱글게임 추천좀 해봐라 [9] WeirdSoup 17.06.23 88 0
43904 초딩때 말야 [4] 유령사랑악보 17.06.23 61 0
43903 자유한국당 5행시 [3] file ㅇㅇ 17.06.23 103 9
43902 음방 주로 언제쯤 인원이 차냐? [2] ㅇㅇ 17.06.23 43 0
43901 메갤에서 한국메탈콘인가 뭔가를 사(?) 놨는데 [10] ChaoticVenom 17.06.23 126 0
43900 친목질보단 언제한번 공개적으로 메갤정모하는게 나을듯 [6] ㅇㅇ 17.06.23 105 0
43899 친목이 나쁜건 [1] ㅇㅇ 17.06.23 37 0
43898 친목질? 음 [2] file ChaoticVenom 17.06.23 65 1
43897 돗토리현에 가서 ㅇㅇ 17.06.23 41 0
43896 대구의 설치미술 [9] file 카류 17.06.23 129 3
43895 왕거미 식당 [9] file 카류 17.06.23 118 2
43894 야 순실 아지매 3년 받았댄다 [7] ㅇㅇ 17.06.23 162 1
43893 친목질을 싫어하는 사람들 특징 [2] file 혼전순결 17.06.23 128 0
43892 고추무름 17.06.23 40 0
43891 데스메탈 김어린이 17.06.23 53 1
43890 비밀친구 구해여^^ [4] UVER 17.06.23 84 0
43889 하지만 한가지 불편한 진실이라면 [8] 시부럴 17.06.23 123 0
43888 아조시들 저랑 비밀친구 할래여? [1] 카이만 17.06.23 59 0
목록
Prev 1 ... 524 525 526 527 528 529 530 531 532 533 ... 2285 Next
/ 2285

© 메탈 갤러리 / Contact: admin@metalgall.net # 이메일 접수 중단. 문의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각 게시물의 저작권은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Special Thanks to Time7Portal (Original Creator & Manager)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