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17.06.19 00:49

이 해석은 어때?

profile
유령사랑악보 17.06.19 00:49 (*.232.187.197)
조회 52 댓글 5

The deepest solace lies in understanding,

가장 깊은 위안이란 이해 속에 존재하니,

 

This ancient unseen stream,

이것은 오래토록 내려온 미지의 흐름,

 

A shudder before the beautiful

바로 아름다움 앞에서의 전율.

 

 

 

Awake, oceanborn

눈을 뜨는, 대양에서 태어난 생명

 

Behold this force

이 힘을 주시하라

 

Bring the outside in

외부 세계를 받아들이고서

 

Explode the self to epiphany

위대한 탄생을 위해 스스로를 폭발한다

 

The very core of life

생명의 진정한 핵심은

 

The soaring high of truth and light

진실과 광명으로 높이 날아오르는 것

 

The music of this awe

이 경외로움의 음악

 

Deep silence between the notes

선율 사이의 깊은 침묵

 

Deafens me with endless love

끝없는 사랑으로 내 귀를 먹먹하게 한다

 

This vagrant Island Earth

이 떠도는 섬인 지구는

 

A pilgrim shining bright

밝게 빛나는 순례자

 

We are shuddering before the beautiful

우리는 아름다움 앞에서 전율한다

 

Before the plentiful

풍요로움 앞에서

 

We, the voyagers

우리, 여행자들은!

 

 

Tales from the seas

바다에서 전해온 이야기

 

Cathedral of green

초록빛의 대성당

 

The very core of life

생명의 진정한 핵심은

 

The soaring high of truth and light

진실과 광명으로 높이 날아오르는 것

 

The music of this awe

이 경외로움의 음악

 

Deep silence between the notes

선율 사이의 깊은 침묵

 

Deafens me with endless love

끝없는 사랑으로 내 귀를 먹먹하게 한다

 

This vagrant Island Earth

이 떠도는 섬인 지구는

 

A pilgrim shining bright

밝게 빛나는 순례자

 

We are shuddering before the beautiful

우리는 아름다움 앞에서 전율한다

 

Before the plentiful

풍요로움 앞에서

 

We, the voyagers

우리, 여행자들은!

 

 

The unknown, the grand show, the choir of the stars

미지의 장대한 광경, 별들의 합창단

 

Interstellar theatre play, the nebulae curtain falls

성간(星間)의 상연, 성운(星雲)들의 폐막

 

Imagination, evolution, a species from the vale

창조, 진화, 그 골짜기에서 비롯된 종(種)

 

Walks in wonder in search of the source of the tale

이 이야기의 근원을 탐색하고자 경탄 속에서 걷는다!

 

 

The music of this awe

이 경외로움의 음악

 

Deep silence between the notes

선율 사이의 깊은 침묵

 

Deafens me with endless love

끝없는 사랑으로 내 귀를 먹먹하게 한다

 

This vagrant Island Earth

이 떠도는 섬인 지구는

 

A pilgrim shining bright

밝게 빛나는 순례자

 

We are shuddering before the beautiful

우리는 아름다움 앞에서 전율한다

 

Before the plentiful

풍요로움 앞에서

 

We, the voyagers

우리, 여행자들은!

 

 

The music of this awe

이 경외로움의 음악

 

Deep silence between the notes

선율 사이의 깊은 침묵

 

Deafens me with endless love

끝없는 사랑으로 내 귀를 먹먹하게 한다

 

This vagrant Island Earth

이 떠도는 섬인 지구는

 

A pilgrim shining bright

밝게 빛나는 순례자

 

We are shuddering before the beautiful

우리는 아름다움 앞에서 전율한다

 

Before the plentiful

풍요로움 앞에서

 

We, the voyagers

우리, 여행자들은!

 

 

The music of this awe

이 경외로움의 음악

 

Deep silence between the notes

선율 사이의 깊은 침묵

 

Deafens me with endless love

끝없는 사랑으로 내 귀를 먹먹하게 한다

 

This vagrant Island Earth

이 떠도는 섬인 지구는

 

A pilgrim shining bright

밝게 빛나는 순례자

 

We are shuddering before the beautiful

우리는 아름다움 앞에서 전율한다

 

Before the plentiful

풍요로움 앞에서

 

We, the voyagers

우리, 여행자들은!

 

 

-

 

 

맨 처음 Awake, Oceanborn 이 부분을

 

눈을 뜨거라, 바다에서 올라온 이들이여로 해석해도 되지 않으려나?

 

  • dalloyau 17.06.19 00:51 (*.177.49.74)
    나이트위시를 또...
  • 유령사랑악보 17.06.19 00:51 (*.232.187.197)
    갓이트위시를 찬양하라!!
  • 카류 17.06.19 00:51 (*.218.243.132)
    괜찮을거 같은데 뭔가 한자어로 깔끔히 한단어로 끝내야할거같다
    인간이 바다에서 올라왔다고하니 그쪽 전공용어인데 와닿는 단어가 있음 좋겠음
  • 유령사랑악보 17.06.19 00:53 (*.232.187.197)
    ㅇㅇㅇ 뭐든 눈을 뜨는, 대양에서 태어난 생명 이거보다 나으면 됨 ㅠ

    이 해석이 기존에 보던 해석보다 생명과 진화에 대한 경외심이 잘 드러나는 것 같아서 좋음 ㅋ
  • ㅈㄸ 17.06.19 07:22 (*.62.162.249)
    인나라, 생선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공지] 해외 IP 이용제한에 관한 안내 [6] 운영자 17.05.18 372 0
공지 [공지] 메탈 갤러리 이용수칙/안내사항 (17.06.18) 운영자 14.04.27 227842 0
공지 [공지] 이곳은 메탈 갤입니다. 메탈 관련 사진과 내용 그딴거 없어도 됩니다. [44] file Time7Portal 11.02.18 461195 0
43692 ㅈㄸ ♥️ 부럴 POTG file ㅇㅇ 17.06.19 98 3
43691 드림시어터 일본 오네 [11] file ㅇㅇ 17.06.19 197 0
43690 학교에 모지리 타입에 예쁜 여자애 있다 [4] ㅇㅇ 17.06.19 167 2
43689 나도 재난문자 받고싶다 [12] 카류 17.06.19 106 0
43688 "섬겼던 군주".amazing [10] file WeirdSoup 17.06.19 170 2
43687 웹상에서 키베뜨는건 시간낭비 [7] ㅇㅇ 17.06.19 98 0
43686 뒤늦게 봤는데 깜짝 놀랬다 [2] ㅇㅇㅇ 17.06.19 72 0
43685 한과목 결과 [3] dalloyau 17.06.19 57 0
43684 굿모닝 맥모닝 [12] file 카류 17.06.19 116 0
43683 왜 메탈같은 틀니딱딱 딱딱딱 음악을 듣니 [9] 틀니음악극혐 17.06.19 115 0
43682 나도 걸그룹 덕후인데 17.06.19 37 0
43681 좆무위키에서 akb 사건을 읽고 나서 탈덕을 결심했다 [4] 카이만 17.06.19 120 0
43680 How To Basic 새로나옴 [1] 김어린이 17.06.19 51 0
43679 임진왜란 리더쉽 사다리테스트 [6] file ㅇㅇ 17.06.19 95 0
43678 고등학교때 실력이나 책임감이나 개빻은 선생이 있었는데 [2] 뚫린순결 17.06.19 86 0
43677 팬미팅 수정 짤방 배포 (추가) [4] file WeirdSoup 17.06.19 130 2
43676 다잉 피터스 신보 vs 서포케이션 신보 [1] PaohooKoomchuck 17.06.19 66 3
43675 야 근데 새 청바지 입고 의자같은데 앉으면 [8] WeirdSoup 17.06.19 123 0
43674 퇴-근 으아ㅏㅏㅏ [2] ㅈㄸ 17.06.19 34 0
43673 새벽공기가 춥네 [3] UVER 17.06.19 45 0
43672 아주 커다란 슬픔의 눈 vs 아주 작은 조리개의 눈 필수 17.06.19 57 1
43671 폴스 x 폴스 = ? [2] ㅈㄸ 17.06.19 75 0
43670 존나 개쩌는 할배드러머 [1] 카류 17.06.19 84 0
43669 결경이나 보고자라 [6] 필수 17.06.19 90 0
43668 내가 게임하는 거는 그리 즐기지 않는데 [2] 시부럴 17.06.19 96 1
목록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1764 Next
/ 1764

최근 댓글

© 메탈 갤러리 / Contact: admin@metalgall.net # 이메일 접수 중단. 문의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각 게시물의 저작권은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Special Thanks to Time7Portal (Original Creator & Manager)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